한 해 동안 맛있게 먹을 교회 김장을 함께 힘내서 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.
모두 감사합니다.